2019-12-07
첨부파일 1개
가족간 고별의 은혜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20191030_082004.jpg
*산마루예수공동체의 아침 

믿음 안에서는   

가족이 세상을 떠나는 때가 

가족관계를 회복시키게 하는

은혜의 시간입니다.

 

가족처럼 깊은 내적 세계가

서로 엉켜 있는 경우는 없습니다.  

 

그럼에도 관습적으로

가족간에는 아무렇게나 대해도 되고

같은 편만 든다든지

서로 의지만 하면 되는 정도로

생각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것은 정서적인 발달이나

가족 관계를 성숙시키는데

가장 위태롭고 해로운 습성입니다.

 

특별히 영유아에 대한 돌봄은

그 가정과 가족의 미래를 결정짓습니다.  

 

그러나 대부분 가족간에 

크고 작은 상처가 없는 경우는 드뭅니다.

인간은 누구나 연약하고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그러하기에 평소 가정예배나 여행을 하며

가족간의 관계를 새롭게 함이 필요합니다.

 

가족 관계를 회복시키기에 

가장 특별한 경우는  

가족이 삶을 마치고

주님께로 갈 때입니다.

 

주님께로 떠나기 전후에 갖는 

슬픔과 아쉬움과 아픔이    

가장 진실하게 

서로를 바라보고 

사랑할 수 있게 하기 때문입니다.  

<고별예배를 준비하며, 이주연>




*오늘의 단상

자연만이 진실이며, 

창의적인 사람은 수도자입니다.

<르 코르비제>


12월에 후원하신 서신 가족

황인교 박진희 백승연 박송철  김점일 송경옥 
김정옥 조선희 김경애 재단법인제이에이치 
정희성 김인자 이희숙 한경준 김윤희


산마루 후원 가족께 감사 드립니다. 

산마루서신은 회원들의 후원으로 운영됩니다. 

후원금은 서버 운영, 문서선교, 어려운 이웃돕기, 

자료비, 봉사자 지원 등에 사용됩니다. 

후원 통장은 외환 124-18-44169-9 (산마루서신)입니다. 


12월에 후원하신 서신 가족



sermon_2019-12-01.png